생활정보와 뉴스

양준일 딸 스무살 넘어야 내 딸이다


양준일 딸 고등학생 아니다


가수 양준일(51세)이 과거 결혼했었던 사실은 인정하였으나 전부인과의 사이에 고등학생 딸이 존재한다는 소문은 부인했다. 

양준일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예전에 결혼했던 사실을 이미 다 알려진 일인 퍼블릭 인포메이션(공공에 알려진 사실)이라며, (결혼 사실은) 숨길 수 없는 사실이라고 했다.


그러나 양준일은 최초 재혼설이 제기되었을때 사실무근이라며 법적대응을 밝힌바 있었다.



그런데 최근 양준일의 전부인이 유튜브 채널과의 인터뷰를 통해 결혼 사실을 밝히면서 결국 이날 방송에서는 자신의 과거 결혼 및 재혼 사실을 인정했다.



양준일은 "(전부인을 위해) 결혼 사실을 숨겨주려 했었는데 (전부인이) 나와서 이야기를 하고 싶으면 당신의 선택"이라고 했다.



재밌는건 앞서 그는 자신의 결혼(초혼) 사실은 퍼블릭 인포메이션이라고 했었는데 그걸 또 숨겨주려(양준일 본인의 말에 의하면) 했었다는 것이다.



또 양준일은 자신은 전처와 2000년도에 헤어졌으므로 적어도 자신의 딸이라면 고등학생이 아니라 20살이 넘어야 한다고 했다. 



그러나 불행히도 즉각 아래 기사와 같이 어느 네티즌의 반박 주장이 이어졌고, 그 네티즌은 단호하게 양준일 딸이 분명하다고 주장하며 양준일의 법적 대응에 전혀 기죽지 않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.




또 얼마 안가서 눈물 흘리며, 딸을 보호하기 위해서 그랬다는 인터뷰를 하는건 아니겠지?



공교롭게 오늘 양육비를 미지급한 배드파더 친아버지를 고소한 중학생의 뉴스가 떴다. 


중1 아들이 양육비 안 준 아버지 고소



이 글을 공유합시다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

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.

잠깐! 비밀로 남겨야 할 만한 내용인가요? 그렇다면 차라리 이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.